회원가입
댓글만 보기

 본문보기

댓글
  @음표  870일 전  
 300일 축하드려요 ㅠㅠㅠㅠㅠ!!

 답글 0
  여민님  870일 전  
 여민님님께서 작가님에게 7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1
  바다찬솔  890일 전  
 바다찬솔님께서 작가님에게 34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왜내맘을흔드는건데☆★  894일 전  
 300일 추카합니당~!!

 ★☆왜내맘을흔드는건데☆★님께 댓글 로또 16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일시  894일 전  
 일시님께서 작가님에게 41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마나카¿  894일 전  
 핱튜.
 텐님사랑해

 답글 0
  마나카¿  894일 전  
 마나카¿님께서 작가님에게 30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이시드  894일 전  
 이시드님께서 작가님에게 190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이시드  894일 전  
 울 율격 님 300일 너무 축하드려요ㅠㅠㅠ 글도 넘 좋고 필력도 대박이구 못하는 게 없는 울 천재 님ㅠㅠ 사랑해요٩(๑> ₃ < )۶♥

 답글 0
  프해행프애앵  894일 전  
 300일추카드려여앞으로도건필♡♡♡

 프해행프애앵님께 댓글 로또 1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김머푸  894일 전  
 ❤❤❤ㅜㅠㅜㅜㅠㅠ

 김머푸님께 댓글 로또 8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바다찬솔  894일 전  
 바다찬솔님께서 작가님에게 36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반쪽마법사  894일 전  
 반쪽마법사님께서 작가님에게 138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김하됼°  894일 전  
 김하됼°님께서 작가님에게 23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뽀뽀해  894일 전  
 그리고 늦었지만 삼백일 넘 축하드려요!!! 졔티님의 좋은 글 앞으로도 많이 보고 싶고 항상 웃으면서 꽃길만 걸으시길 바랄게요 오래오래 뵈어요❤️❤️❤️❤️

 답글 0
  뽀해  894일 전  
 뽀해님께서 작가님에게 2647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뽀해  894일 전  
 저 진짜 심장 덜려요.....ㅠㅠ 무저갱의 꼭대기와 여름의 밑바닥이라니 한번도 생각해보지 못한 표현인 것 같아요 그리고 마지막즈음에 너 입술 번졌더라 그 부분이 제일 가슴아렸어요 나걔한테키스했다에서 너랑키스안해로 끝나는 거 넘 인상깊었구요 제목과 딱 맞는 글 넘 잘 읽고 가요 제티님넘....천재

 뽀해님께 댓글 로또 19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강하루  894일 전  
 300일 축하드려요

 답글 0
  캐스티  894일 전  
 율격님♥♥♥ 글 너무 잘 읽었어용!!! 흐에 정말 분위기 짱ㅜㅜ 300일 너무 축하드리구 앞으로도 좋은 글 많이 보여주세요~

 캐스티님께 댓글 로또 9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길섶  895일 전  
 300일 축하드려용

 ✎길섶님께 댓글 로또 1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역린ᅠᅠ  895일 전  
 역린ᅠᅠ님께서 작가님에게 30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송달  895일 전  
 송달님께서 작가님에게 3006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1
  반쪽마법사  895일 전  
 개도랏......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ㅜㅜ진심 와 진짜 미쳣다 아니.....이럿게잘나올....와 천재...당신못하는게뭐야

 반쪽마법사님께 댓글 로또 1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뮹하  895일 전  
 으엉진짜 지금 선포가 0이어서....ㅠㅠ 생기면 바로 들고 올게요 엉엉 넘.... 잘 읽었어요 팬덤에서 마지막 문구 추천해달라고 하실 때부터 정말...... 대박이었어요 나는 너랑 키스 안 해 가 계속 맴돌아요 으엉엉 율격 님 300일 정말 넘 축하두려욧 ❤️❤️❤️

 뮹하님께 댓글 로또 5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연홍지탄[离别]  895일 전  
 연홍지탄[离别]님께서 작가님에게 30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1
  바다찬솔  895일 전  
 바다찬솔님께서 작가님에게 36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바다찬솔  895일 전  
 축전 잘 머것서?

 바다찬솔님께 댓글 로또 3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1
  시카  895일 전  
 혀가 얽히고 숨을 삼키는 표현이 너무 예뻐요..........ㅠㅠㅠㅠ 텐님 천재가 분명하다 좋은 글 잘 읽고가요 여름의 독백을 읽는 기분이었어요♡.♡

 시카님께 댓글 로또 1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우니  895일 전  
 우니님께서 작가님에게 145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