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
방탄빙의글 내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 [07] - W.자유로이
내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 [07] - W.자유로이
내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 [07]






와우.. 진짜 램프 요정..에 딱 맞는 표지♡
감사합니당~~












"........"







"...화.... 났어요...?"








"......."










하.. 화가 났으면 화가 났다, 짜증난다면 짜증난다, 왜 말을 못하냐구!

내가 물론 어제 술에 떡이 되서 태형오빠.. 아니, 그 나쁜 새끼한테 큰 일 날 뻔은 했다만, 그래도 이렇게 쌍 무시하는 건 아니잖아.









"혹시.. 나 어제 무슨 일.. 있었어..요?"







"......."









기억이 드문드문 나서 잘 모르겠다구요.
내가 도대체 당신한테 무슨 일을 저질렀고 무슨 일을 당했는지.









"하, 그냥 말을 말지. 이렇게 물어보는데도 무시하면 기분 좋아요?"






"..너 어제 얼마나 위험했는지는 알긴 아냐."










"......."






"너 그냥, 그 새끼한테 큰 일 당할 뻔 했다고."





"아....."















"신경쓰이잖아."













"..네....?"









"아니다, 그냥 못 들은걸로 해."






































그 날 이후로 왠지 모르게 전정국씨와 멀어진 느낌이다.
내가 그를 부르지도 않았고, 그도 램프에서 나오지 않았다.



그런데 문제는 한순간 다가왔다.









까똑-














나는 당연히 태형선배랑 잘 될 줄 알았지...
누가 이렇게 될 줄 알았겠느냐고...
하아, 내 인생도 참.



그나저나 이를 어째야할지 모르겠다.
애들한테는 이미 사귀는 중이라고 말해놨거니와..
이대로 사실을 말하기에는 내 자존심이 허락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젠 하다하다 거짓말까지 하냐."




"엄마야...!!"











눈 앞에 갑자기 나타난 전정국에 깜짝 놀랐다.
그동안 나오지도 않더니..


악, 그나저나 내 휴대폰은 왜 뺏어가는데!

















"김태형이 언제부터 니 남자친구세요?"





"으씨, 내놔요!!! 그거 사생활 침해야!!"













"남자친구 얼굴 언제 한 번 보여주겠다고? 얼씨구~"




"으으... 나 놀리는 거에요?!"






"너 남자 없잖아."











팩.트.폭.력.



와, 진짜 분하네.












그렇게 한참을 실랑이를 벌였을까.
갑자기 좋은 생각이 났다는 듯이 표정을 짓고는 나에게 순순히 폰을 내놓는 전정국..


뭐야..









그리고는 이내 새침한 표정을 지으며 나에게 한 마디를 건넨다.





















"뭐, 하루쯤 네 남자친구가 되어줄 수도 있고."





























"야 대박, 네 남자친구 드디어 만나는 거임?"







"얼마나 잘생겼길래 그동안 그렇게 난리를 쳤나 한 번 보자."










결국, 전정국의 제안을 받아들여 버렸다.
내가 손해보는 건 없으니까.















"여,여기 내 남자친구.."









"처음뵙겠습니다. ㅇㅇ이 남자친구 전정국이라고 합니다."










"......."





"와.. 대박...."









눈에서 하트가 완전 뿅뿅이다.
저 녀석들.. 잘생겼으면 다지?
한심하군.










"진짜... 말 그대로 잘생기셨네요.. 와.. 진짜.."





"ㅇㅇ이가 얘기 정말 많이 했어요. 완전 잘생기고 성격 좋으시다구."

















"아, 우리 ㅇㅇ이가 그랬어요? 우리 애기 착하네?"





하며 이내 내 머리를 쓰다듬...
쓰다듬어....?
그리고 뭐, 애기?!





순간 내 표정이 썩어가는 것을 느꼈다.
물론 내 스스로.








전정국도 그걸 캐치했는지 나에게 무섭게 무언의 압박을 한다.












`표정 풀어라? 다 널 위해서 하는거니까. 웃.어.`




안 웃으면 뒈질듯한, 그런 분위기였다.
하아.






























그렇게 두근두근하고 버라이어티한 대면식이 끝이 났다.

임나랑 이지는 둘이 좋은 시간 보내라며 손을 붙잡고 총총 사라졌고 말이다.






다시 둘만 남았다. 둘.만.












"저기.."







"야."







이런 뭣 같은 타이밍.








"먼저 말하ㅅ.."






"너 먼저해."














"뭐, 고맙다구요."





퉁명스레 건넨 한마디.
근데 정말 고마웠어요.













"말만?"





"네에?"












"고마우면 행동으로 보여줘야지."





"......."
















"영화나 한 편 쏘던가."
























그 말을 끝으로 우리는 영화를 보러 영화관에 갔다.
좀 재미있는 영활 보려고 했더니, 다 매진이란다.
그래서 평소에 좋아하지 않는, 슬픈, 남녀간의 사랑 영화를 보게 되었다.


아, 나 감수성 풍부해서 분명 펑펑 울텐데.














역시나...
눈물 콧물 질질 짜가면서 영화를 봤다.


내용은 여주와 남주가 우연히 만났는데 남주가 어떤 사연으로 인해서 여주와 떨어져야하는..
막 그런 뻔한 스토리였다.


그런데 왜 그렇게 감동적이었는지 모르겠다.
그냥, 남일 같지가 않았달까.

















영화를 보던 중, 내 옆에 앉아있는 전정국을 몇 번 힐끔 쳐다봤다.


그런데 영 표정이 좋지가 않다.
재미가 없나? 괜히 이거 봤나..















영화를 다 보고 나오는데도 무슨 생각인지 계속 표정이 어둡다.

괜시리 걱정될만큼.














분위기를 조금 바꿔보고 싶었다.
나름 놀러나온건데.








"우와앗, 저거 진짜 예쁘다~~"



저 멀리 보이는 예쁜 다이아 반지를 가리키며, 호들갑을 떨었다.













"나 저거저거, 저거 갖고 싶은데. 소원 쓸래요, 소원....!"








"........"










소원 이야기를 꺼내자, 더욱 진지해 지는 표정.
뭐, 내가 실수라도 했나..?







"네에? 제 소원이라니까요?"






"..니 소원..."












"왜 이제 소원은 들어주기 싫다, 이거에요? 치, 너무해. 지금 소원 한 다섯개 밖에 안 말한 것 같은데."







"그렇지, 다섯개..."











"들어주기 싫음 말구요."

























"응, 난 싫어."





"........?"

























"안 들어줄래. 네 소원."




"........!"























"내 마음이 정리될 때 까지."


















에이쒸, 전정구기 아련 터지네;;
(니가 썼잖아ㅋㅋㅋㅋㅋㅋ)

하, 그래도 분량은 빵빵히 가져와따~♡


그나저나 개강 쉣이다!!!
지금 서울 올라가는데 학교 가기 실타!!!!




[지난화 포인트 명단]


[1~99]




모두들 감사합니다 워아이니♡


[100~499]



감사해요 사랑해요~♡
다들 눈에 익은 분들! 다 기억합니다!


[1000포이상]




이젠 너무나도 익숙한 그대이름~
ㅋㅋㅋㅋㅋㅋㅋ 루칭님 이번에도 1831포 너무 감사드려요! 내 사랑 다 드립니다...ㅠㅠㅠ
내 마음속 저장ㄴㄱ






즐!추!댓!포!!!!!!!!

추천하기 954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자유로이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포인트가없어..  8일 전  
 악 여주언니 눈치가 업ㄱ네유!

 답글 0
  모찌모찌망개*  8일 전  
 설마 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정꿐구기  8일 전  
 소원 들어주지마ㅜㅜ

 답글 0
  정국아개사랑해  9일 전  
 소원?

 정국아개사랑해님께 댓글 로또 5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쬬리뽕0208  9일 전  
 소원 끝낫옹....

 답글 0
  니효[탄이들사랑해]  9일 전  
 소원 5개쓰면 끝인가?

 답글 0
  지혜람니당  9일 전  
 아니 왜 생각을 안해? 마지막 내소원은요.. 이소원을 무제한으로 늘리는거요! 나 아니면 그냥 저랑 평생 살아요!! 결혼하자고요!! 라던가..

 답글 0
  구오즈❤방탄❤전씨걸  9일 전  
 5개 다 쓰면 설마 끝나는거야??????? 안대애애애ㅐㅐㅐㅐ

 답글 0
  우유:)  25일 전  
 소원 5개가 끝이었나?
 그래서 안들어주는걸지도..♡

 답글 0
  곰팡s  30일 전  
 ㅜㅜㅜㅜ

 답글 0

1136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