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288. 끝이 없는 너라는 길은. - W.타생지연
톡 288. 끝이 없는 너라는 길은. - W.타생지연




톡 288


 





















수학여행의 마지막 날은 거의 차에서 잠을 자는 것으로 다 보냈다. 쉼 없이 놀다보니 몸이 많이 지쳤다. 차에서 내리자 마자 집으로 걸음을 빨리했다. 집으로 가면 오빠들이 날 기다리고 있겠지. 현관문을 열고 거실로 들어가자 윤기오빠와 석진이오빠가 기다렸다는 듯이 달려나와 나를 감싸 안는다.



"우리 아가."


"우리 꼬맹이."



너무 보고 싶었어. 나도 오빠들이 너무 보고 싶었어. 우리 남매는 그렇게 한동안 서로를 감싸 안고 부둥거렸다.



"우리 꼬맹이 배 안고파?"



"배도 고프고 잠도 와."



"우리 아가 밥 먹어야지."



아참, 그 전에. 윤기오빠는 자연스럽게 내 볼에 입을 맞추었다. 석진오빠도 기회를 놓칠 수 없다는 듯 내 반대편 볼에 입을 맞췄다.



"뽀뽀는 잊으면 안 되지."



"자, 그럼 식사를 준비하러 가볼까?"



석진오빠는 미리 준비해둔 음식을 식탁에 차리기 시작했고 윤기오빠는 내가 밥을 먹는 동안 맞은 편에 앉아서 나를 뚫어져라 바라봤다.


.

.




[뚫어지겠어요. 윤기]



"오빠, 언제까지 나 보고 있을거야?"



"아가가 안 보고 싶을때까지?"



"그게 언제인데?"



"아마도 없을 예정."



"그게 뭐야."



우리 아가는 먹으면서 웃는 것도 귀여워. 내 볼을 살짝 잡으며 웃는 윤기오빠의 얼굴이 더 잘생겼다는 건 안 비밀!




T.



타생지연.



뭔가 아니쥬 톡은 스토리가 더 없을 것 같기도 한데

계속 쓰면 써진다는 게 함정.


이게 진짜 몇 화까지 갈까요? (궁금)













추천하기 2363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타생지연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younmin9892  1일 전  
 안뇽하세요 미래에서 왔어요 600편을 넘게 쓰셨네영 대단하시네요

 답글 0
  준진기석민형국s♥  25일 전  
 600화

 답글 0
  방탄은사랑입니다...  51일 전  
 0이게 완결작이라면 620회를 넘겼습니다만..?

 답글 0
  DKSTJDUD  113일 전  
 600화가 넘은글이랍니다

 답글 0
  깡우새  116일 전  
 개꿀ㅈ

 답글 0
  테루카  138일 전  
 아이 잼나

 답글 0
  btsloue  144일 전  
 아이구 내일상

 btsloue님께 댓글 로또 3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방탄보라해애액  145일 전  
 아 정주행 개힘들다 근데재밌구먼 껄껄

 답글 0
  김소소하게  150일 전  
 그렇게 600화가 넘는 글을 쓰신 작가님..

 답글 0
  다현찡  181일 전  
 저는 미래에서 왔숩니다.미래에 타생지연님은 628편을 쓰실 예정입니다.돌아온 아니쥬톡과 함께 역 아니쥬톡,아니쥬톡 2 도 나오게 됩니다

 답글 0

2113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