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267. 이상형, 총 조준 발사! - W.타생지연
톡 267. 이상형, 총 조준 발사! - W.타생지연




톡 267










 







[아는 오빠- 촬영 중]




쟤 진짜 홈마 개인홈페이지 있다는 소리가 있어. 카메라 드는 솜씨가 보통이 아니야. 호석이 남준을 향해 윤기오빠의 근황을 흘린다. 실제로 윤기오빠는 홈마설탕이라는 닉네임으로 활동하고 있다는 건 익히 알려진 사실이지만 설정상 모르는 척 하는 것 같았다.



"야. 전학생. 너 좀 내 스타일이다?"



태형오빠의 도발적인 멘트에 지민오빠가 고개를 좌우로 저으며 앞으로 나오더니 내 머리를 묶어 올려 모자를 씌운다.



"네 스타일은 이거 아닌가?"



내가 남중에 잠입했을 때의 모습과 유사했다. 야. 나 게이아니라고. 여자 좋다고. 태형오빠는 지민오빠가 던진 미끼를 덥석 물었다. 하여간 못 살아.



"솔직히 나 남장해도 여자 같지 않아?"



"아니, 완벽한 남자인데."



내 물음이 끝나자 마자 정국오빠의 대답이 이어졌다. 어딜 봐서? 어딜 봐도 나 여자 아니야? 내 물음에 정국오빠가 내 앞으로 걸어나오더니 나를 유심히 바라본다.



"맞네. 남자 아니네. 돼지네."



"내가 왜 돼지야?"



야. 너 마음에 안 들어. 들어가. 내가 정국오빠를 쫓아내려고 하자 정국오빠가 주머니에서 무언가 꺼내든다.



"이거 네 지갑 맞지?"



"어? 그거 어디서 났어?"



"너 왜 자꾸 튕기냐."



정국오빠가 내 지갑에 들어있던 박지훈의 윙크사진을 꺼내들더니 환한 미소와 함께 나에게 윙크를 발사한다.



"내가 이상형이면서."



특별히 준다. 너 해라. 선심쓴다는 듯이 자신의 머리를 나에게 들이미는 정국오빠를 바라보며 억지 미소를 지었다. 방송만 아니면 두들겨 패고 싶다.




[정국 인터뷰]




[정국씨, 사전 인터뷰에서 여동생의 이상형이 자신이라고 밝혔다던데 무슨 이야기인가요?]



"돼지가 매일 지갑에 넣고 다니는 남자가 저랑 닮았거든요. 물론 제가 훨씬 낫지만. 아무래도 제 사진 한장 줘야겠어요."




[혹시 착각하신 건 아닌지..]



"총 조준 발사 (윙크발사) , 아닐까요?"



[(수긍) 맞네요. 맞아요. 맞을 수밖에 없네요. (코피)]



정국의 윙크는 작가를 홀렸다.





T.



타생지연.



정국이 윙크 상큼한데.

윙크 많이 보여줬으면 좋겠어요.

오늘 연예가 중계 방탄나온데요!


본방 사수!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2484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타생지연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나눈야!팟찌밍!  1일 전  
 작가님!! 정신 차리세욕!! 촬영하셔야죡!!

 답글 0
  younmin9892  7일 전  
 작가님 저 같애도 거기서 맞다고 밖에 못합니다

 답글 0
  준진기석민형국s♥  32일 전  
 자까님 부럽

 답글 0
  DKSTJDUD  120일 전  
 아 작가님ㅋㅋㅋㅋ

 답글 0
  테루카  145일 전  
 나도오..ㅠㅠㅠ

 답글 0
  김소소하게  157일 전  
 후...자기 잘난 걸 너무 잘 알아도 문제 라니깐..?

 답글 0
  yjtjjtmsnsb  178일 전  
 작가님맘=내 맘

 답글 0
  정국에서뷔가내릴슈가있습니다  202일 전  
 나두 코피..펑!!

 정국에서뷔가내릴슈가있습니다님께 댓글 로또 1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윤기오빠민트향뿜뿜  224일 전  
 유후"~

 윤기오빠민트향뿜뿜님께 댓글 로또 4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꾱셔  246일 전  
 작가님맘 = 내맘

 답글 0

2170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