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233. 두 발 멀어지지만. - W.타생지연
톡 233. 두 발 멀어지지만. - W.타생지연





톡 233

 
















학교를 마치고 가자 석진오빠가 거실에 앉아있다가 나를 마중 나온다.



"우리 꼬맹이 왔어요?"



"응, 다녀왔어요."



"배고프지? 오빠가 짜파게뤼 해줄게!"



"아싸!"



내가 가방을 풀고 나오자 앞치마를 한 석진오빠가 능수능란한 솜씨로 면을 비비고 있다.




"오빠, 근데 양이 많다?"



"오빠도 같이 먹어야지."



"오빠, 방금 전에 막 먹은 거 아냐?"



"남자는 배가 금방 금방 꺼지는 거야."



아니, 석진오빠. 내가 본 남자 중에 오빠는 유별나게 배가 빨리 꺼지는 것 같아. 근데 왜 살은 안 찌는 거지. (돈무룩)




.

.




남고 저녁시간 지민과 태형은 오늘도 유유히 둘이서 급식소로 향하고 있다.




"쌍둥이들, 안녕."



엉, 안녕. 쌍둥이들을 알아보는 인물들에게 대충 인사를 건넸다. 그들은 쌍둥이들과 조금 더 친해지고 싶어하는 눈치였으나 그들은 틈을 내어주지 않았다.



"정말 여전히 악독한 쌍둥이들이로구만."



쌍둥이들 앞에 윤기가 모습을 드러냈다. 같은 반 친구와 급식소로 가는 듯했다. 가족 외에는 결코 선을 긋고 마는 쌍둥이들이 걱정스러운 듯 윤기가 타박을 줬다.



"우리 둘만으로 충분하거든."


"체력면에서나."


"비주얼면에서나."


약속이라도 한 듯이 똑같은 미소를 지어보이는 태형과 지민의 모습에 윤기가 고개를 절레절레 흔든다.



"야, 이번에 그 쌍둥이네 여동생 봤냐?"



그 애 너무 예뻐서. 포토북도 샀다. 수량 작아서 완전 사기 힘들었음. 아, 진짜 내 남동생이랑 그집 여동생이랑 바꾸고 싶다. 아래층에서 들리는 목소리에 윤기와 쌍둥이 형제의 표정이 똑같이 굳어졌다. 쌍둥이들은 약속이라도 한 듯 아래층으로 걸어내려갔다. 말을 꺼낸 사람은 삼학년으로 보였다.




"야. 너."



"나? 야. 나 너보다 두살 위거든?"



당찬 태형이의 부름에 삼학년은 성난 얼굴로 지민과 태형을 바라봤다. 지민과 태형은 여전히 웃는 얼굴이었다.



"난 선배 대접해주고 싶지 않은데."



"네가 우리 몰랑이 탐냈잖아."




삼학년과 쌍둥이 형제의 실랑이에 지나가던 인파들이 몰려들었다. 삼학년은 자존심을 지키기 위해 태형의 멱살을 붙잡아 올렸으나 태형이 역으로 삼학년을 벽에 밀어부친다.



"함부로 선을 넘지마."



"별로 알지도 못하는 놈이 우리 가족 이야기를 하는 건 딱 질색이니까."




삼학년을 노려보는 지민과 태형의 눈빛이 사나웠다. 최초로 삼학년이 일학년 쌍둥이에게 무참히 짓밟히고만 날이었다.




T.



타생지연.



태형이랑 지민이의 가족에 대한 애착이 너무 좋아요.


(이상한 취향.)



여동생을 지키는 기사같은 느낌이랄까요!!



오늘 연재를 너무 많이 했더니 지쳤네요 ㅜ.ㅜ


내일은 더 건강한 모습으로 찾아뵐게요.


(굿나잇 마이 플랜비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2805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나눈야!팟찌밍!  2일 전  
 왜 항상 3학년들은 나이값을 못할까..

 답글 0
  준진기석민형국s♥  33일 전  
 멋져멋져

 답글 0
  방탄은사랑입니다...  58일 전  
 어머 이 언니 봐라 나랑 취향이 딱 맞아 그런 의미에서 옆.사.칠은 봤고 아니쥬톡 다보면 다른 걸로 또 넘어갑니다! 타생지연님 스토리가 젤루 제미있어요ㅠ

 답글 0
  이루온  67일 전  
 근데 현실적으로는 저 선배 뭔 죄야 그냥 사기 힘들었다 한 건데 처 맞고 ㅋㅋㅋㅋㅋ큐ㅜㅜㅜㅜㅜㅜ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104일 전  
 난여주가 연애하 는게왜싫지?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104일 전  
 난여주가 연애하 는게왜싫지?

 답글 0
  DKSTJDUD  121일 전  
 흑화돼오빠들 짱

 답글 0
  깡우새  127일 전  
 여주 아끼는건 알겠는데 욕한것도 아니고 이쁘다고 한걸 가지고 왜 그렇게 민감하게 반응을...

 답글 0
  테루카  145일 전  
 쩐다

 답글 0
  방탄보라해애액  152일 전  
 흑망개 흑태태 개 사랑한다고옼 망개 태태 흑화해♥

 답글 0

2816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