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최선의 선택 [13] - W.자유로이
최선의 선택 [13] - W.자유로이
최선의 선택 [13]



















"....."












"ㅇㅇ씨.. 대답 안해줄거에요..?"























"...아.."



"당장 대답하기 곤란하면 안하셔도.."
















"미안, 정말로 미안해요."



























지민씨의 고백을 거절하고 집으로 오는 길.
머릿속이 정말 복잡하다.
내가 이렇게 말하는게 맞는건지. 내 감정을 나도 잘 모르겠으니깐.
















불현듯 진주 생각이 났다.












내가 지금 이 상황에서 지민씨와 사귄다면..?
그리고 만약에라도 나중에 헤어지는 상황이 온다면...?




그 아픔은 누구보다도 진주가 오롯이 안고 살아갈 것이란걸 잘 아니까.
나는 그의 고백을 거절할 수 밖에 없었다.










물론 나도 진주가 좋고, 누구보다도 아끼지만.
내가 나중에 진주에게 좋은 엄마가 될 수 있을거라고, 그 아이에게 상처를 주지 않을 거라고 확신하기엔, 내 마음이 아직 부족했다..


























한편, 자조적인 미소를 띤 채 터벅터벅- 자신의 집을 향해 걸어가는 지민씨..









"......씨발,"































띠로릭-



"어, 아빠와따!!"


"......."






"어? 아빠 왜구래? 표정이 안조아.."


"......."


"아빠아...."


"..진주야, 아빠 좀 가서 쉴게. 빨리 양치하고 자자."


"..아빠 무슨 일 이떠떠?"


"...아니.. 오늘 좀 일이 힘들었어."


"움... 아빠 힘내애.."



























그렇게 다음 날이 밝았다.




띠리리리-



감독님이 왠일로 전화를...?













"여보세요-"


"어어, ㅇㅇ씨 나 최감독인데 말이야."


"네네 감독님!"


"오늘 박지민씨가 상태가 영 아닌 것 같아서. 그래서 오늘 촬영 잠시 쉬어야 할 것 같은데."


"..네...?"


"아까 매니저한테 연락이 왔더라고- 몸이 많이 안 좋나봐. 새벽에 응급실도 다녀왔다는 걸 보면."


"...아.... 네...."


"아무튼, 내일 다시 촬영 들어갈게-"






















응급실이라니...
괜히 나 때문에 더 그런 것 같아 죄책감이 든다..
지민씨, 내가 정말 미안해..







그 때 또 다시 울리는 나의 핸드폰.









[진주]







아...












"여보세요.."


"흐어엉- 언니이...!!"


"어, 진주야! 왜 울어-"


"...흐에에에엥ㅇ 우라빠가 마니 아파여 ㅇ우에엥"


"...많이 아프셔...?"


"아까부터 계속 머리가 뜨겁꼬 막 계속 머라고 중얼거리는데 으에에엥-"


"...지금 집이야...?"


"..흐읍.. 네에.."


"집에 아무도 없고?"


"..네에.. 진주바께 없서요.."





























"잠시만 기다려.. 언니가 곧 갈게.."



















-

로운이들 미안, 원래 사랑은 쉽게 이루어지는거 아니랬어..



♡오늘 두개나 올린다 즐추댓포♡



추천하기 2297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자유로이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롱후드  4일 전  
 으허ㅓㅓㅓㅠㅠㅠㅠ여주는 진주도 지민이도 다 생각하려한다니ㅠ

 답글 0
  앨시아  4일 전  
 와중에 여주 생각이 깊다 ㅠㅜㅠㅜ
 진주 때문이라니...

 답글 0
  지민하는삶  4일 전  
 내가 진주엄마할께 지민아ㅜㅜㅋㅋ

 답글 0
  묘우♡  4일 전  
 ㅠㅠㅠㅠㅠㅠ짐니 아프지 마아ㅠㅠㅠ.

 답글 0
  지민아사랑한다♡  10일 전  
 ㅠ.ㅠ

 답글 0
  이런슈가  12일 전  
 고백해서 안받아주는 스토리는 작가님이 처음이에오 .. 사랑해요

 답글 0
  웨쟉  19일 전  
 오메...ㅠㅅㅜ
 
 잘보고가요!♡!

 답글 0
  고햄스터  21일 전  
 ㅠㅠ

 답글 0
  낭낙  26일 전  
 집으로 딱 가서 딱 어!!!

 답글 0
  소다낙원  32일 전  
 헐 아프지마ㅠ

 답글 0

1779 개 댓글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