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215. 버텨보는 거야. - W.타생지연
톡 215. 버텨보는 거야. - W.타생지연






톡 215


 











 











꿈인 줄로만 알았다. 보검이 오빠가 살아있다는 건 현실적으로 믿기지 않는 것이었기에. 하지만 보검오빠는 내가 준 팔찌를 하고 학교 앞에 서서 나를 향해 환하게 미소 지으며 말을 건냈다. 볼을 꼬집어 봤지만 여전히 보검오빠는 내 앞에 서 있었다.



"보검오빠, 어떻게 돌아오신 거에요?"


"그건 말하기 싫은데."


"왜요?"


"그건 너에게 고맙기도 하지만 미안하기도 한 이유라서. 말하고 싶지 않아."



내가 널 힘들게 만들었다는 증거나 다름 없으니까. 보검오빠는 알아들을 수 없는 소리를 하다 말고 내 손을 잡고 학교 건물 안으로 걸어 들어갔다.



"남고생이 여중 들어오면 혼나요."



"지금은 이른 시간이라 선생님들도 없어."



"그렇긴 하지만."



이제 완전히 돌아오신 거에요? 내 물음에 보검오빠는 씽긋 웃으며 나를 학교 벤치에 앉혔다.



"오빠들은요?"



보검오빠 온 거 알아요?



"아니, 아직은 병을 아는 사람이 없어서 그녀석들에게는 아직 알리지 않았어."



"병을 아는 사람이 없다고요? 그 때 암이라고.."



"그건 오래 전에 나았으니까. ㅇㅇ이가 행복을 빌어준 덕분에."



뭐가 뭔지 잘 이해가 가지 않았지만 일단 보검오빠가 살아서 돌아온 건 알겠다. 오빠들이 알면 좋아할 거라고 생각했지만 보검오빠는 오빠들에게 자신을 알리는 것을 그리 달가워하지 않는 것 같았다. 병이 나으면 학교에 나갈 거니까. 그러니까 별 상관 없겠지.




학교를 마치고 수정이에게 나와 같이 있다고 말해 달라고 부탁을 한 뒤 교문으로 달려나갔다. 저만치 보검오빠가 서 있었다. 보검오빠는 떨어지는 벚꽃을 손바닥으로 받아내고 있었다.



"보검오빠, 많이 기다렸죠. 병원가봐야하는 거 아니에요?"



"혼자서는 안 가. 나는 괜찮은데 너가 많이 아프잖아."



오빠들한테 들은 건가. 내 우울증 이야기. 내가 풀이 죽은 채로 고개를 숙이자 보검오빠가 내 손에 벚꽃 잎을 쥐어줬다. 벚꽃잎은 보검오빠의 손바닥에 쥐었음에도 상처 하나 없이 분홍빛을 유지하고 있었다.



"이거, 오빠들이 보고 싶어 했지?"



"네, 태형오빠가 보여달라고 해서 오늘 보여줬는데. 기적같은 일이라고 그랬어요."



"다른 오빠들도 궁금해할 테니까. 꼭 보여줘."



"알았어요."



보검오빠는 그렇게 날 집에 데려다주고 병원에 간다며 사라졌다. 손바닥에는 여전히 분홍빛을 뛰고 있는 벚꽃이 쥐어져 있었다.



"돼지, 왔냐."



"응."



오빠, 진짜 있었어. 떨어진 뒤에도 색이 바래지 않는 분홍색 벚꽃잎. 내 말에 정국오빠가 고개를 갸웃대며 나에게로 다가온다.



"돼지, 꿈 꿨냐."



"진짜 거든. 여길 봐."



내가 보검오빠가 준 벚꽃잎을 내밀어 보이자 정국오빠가 그 벚꽃잎을 바라보다가 다시 나와 눈을 맞춘다.



"선명한 분홍색."


"거봐, 맞지? 진짜 있다니까. 태형오빠는 이게 기적 같은 일이라고 했어. 내 간절함이 만들어낸 기적 같은 일."



"그래. 그건 그렇고 너 요새 몸은 괜찮아. 숨이 찬다거나 그런 거."



"약 잘 먹고 있으니까 괜찮아."



"다른 특별한 일은 없어?"



정국오빠의 물음에 보검오빠의 얼굴이 떠올랐지만 보검오빠가 말하라고 할 때까지는 전하고 싶지 않아서 입을 다물었다.



"딱히 없다니까!"



"그래."



정국오빠는 그 뒤로 아무 말 없이 나를 자신의 품에 감싸 안아 한참을 내 등을 다독였다. 정국오빠의 심장이 빠르게 뛰고 있었다.



"아프지 마. 아프면 안 돼. ㅇㅇ아."



모처럼 정국오빠의 입에서 나온 내 이름이 위태롭게 들렸다.




T.



타생지연.




보검아 넌 뭐니!

살아서 돌아오다니 불사신인 거니!


아무리 판타지라지만 너무 하잖니!



(작가는 너잖니!)




신의 염주 아니쥬 톡 3 호르몬 전쟁 리턴즈 소장본 4월 16일까지만 입금 받습니다!


 



추천하기 2815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뚱x이  4일 전  
 돈돈니 혹시... 아퍼가지고 다른 환상을 만드는건가..기적을 바래서

 답글 0
  딱기우유  5일 전  
 여주한테만 보이는건가..?

 딱기우유님께 댓글 로또 27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준진기석민형국s♥  28일 전  
 흐엉ㅜㅜㅜㅜㅜ

 답글 0
  BTLOVE  42일 전  
 작가님 스포좀..

 답글 0
  ycqkxo5nw  42일 전  
 아..잠시만...저 좀만 울게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ㅜㅠㅠㅜㅜㅜㅠㅜ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ㅜㅠㅜㅠㅜㅠㅜㅠㅠㅜㅜㅠㅜㅜㅜ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ㅜㅜㅜㅠㅠㅜㅜㅠㅠㅜㅜㅠㅜㅜㅜㅠㅠㅠㅜㅜㅠㅠㅠ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답글 0
  채연ధ  49일 전  
 이거 내가 울어도 되는 부분...?

 채연ధ님께 댓글 로또 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킴양갱  50일 전  
 저 잠깐만 쳐울게요..ㅜㅜ

 킴양갱님께 댓글 로또 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방탄은사랑입니다...  52일 전  
 혹시 벚꽃잎에 보검이의 영혼이 깃들어 있던게 아닐까요?

 답글 0
  지옥천사  70일 전  
 작가는 너잖닠ㅋㅋㅋㅋ작가님 사담....너무 귀여우신거 아닙니까?! 진짜 실컷 웃고 가네요ㅋㅋㅋㅋ

 지옥천사님께 댓글 로또 9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100일 전  
 난왜 보검이가 맘에안둘지?

 쌈좀주세요언니님께 댓글 로또 2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2938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