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192. 롱스톤 탈출기 - W.타생지연
톡 192. 롱스톤 탈출기 - W.타생지연






톡 192





 





 









공주야 이리와봐. 오빠가 요플레랑 요구르트 사왔어. 오빠들은 하나같이 내 주변에 모여서 유제품이란 유제품은 다 먹이기 시작했다. 



"근데 너무 많이 먹는 거 아닌가?"



내가 요플레 세 개와 요구르트 한 줄을 먹어 치웠을 때 속이 약간 뻐근한 느낌이 들기 시작했다.



"일단 마구 먹어. 그래야 롱스톤을 구할 수 있어."



"롱스톤을 구하다니. 아가를 구해야지."



요구르트 한 줄을 더 먹고 나니 속에서 반응이 오기 시작했다.



"오빠, 나 왔어. 왔어!"



"왔구나. 우리 쪼꼬미한테 신호가 왔어!"



신호가 왔다. 와! 오빠들은 하나같이 내 신호에 감격했다. 아주 동네방네 소문을 내라.




시원하게 볼일을 보고 천국을 보고 있을 때쯤 변기통 물을 내렸지만 물이 내려가지 않는다. 어떡하지. 눈앞에 뚫어뻥이 보이긴 했지만 쓸 줄 모르는 나로서는 난감했다. 나는 하는 수 없이 화장실 문을 열고 거실에 있는 오빠들을 바라봤다.



"롱스톤 구했어?"



"변비는 탈출했는데."



"근데?"



물이 안 내려가. 내가 얼굴을 붉히며 고개를 숙이자 쌍둥이 오빠들이 큭큭대기 시작했고 윤기오빠가 쌍둥이 오빠들의 등짝을 후려쳤다.



"오빠가 뒷처리할 테니까. 나와 있어."



석진 오빠가 앞장 서서 나의 뒷처리를 위해 화장실로 들어갔고 그렇게 한 동안 뚫어뻥이 철썩 거리는 소리가 났다.



"역시 돼지라 롱스톤 급도 다른 건가."



그렇게 나는 오늘도 정국오빠의 멱살을 잡았다.




 T.



타생지연.



껄껄. 어쩌다가 친한 선배가 롱스톤이야기를 해가지고 이런 주제로 찾아왔네요. 아침식사하시는 분들께는 죄송합니다만. 웃고 가시면 좋겠어요.



소장본 3월 19일까지 주문 받고 있으니 이메일로 문의 보내주세요.



변비이신 분들도 쾌변 하시길!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3016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younmin9892  3일 전  
 롱스톤 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유갘ㅋㅋㅋㅋ

 답글 0
  준진기석민형국s♥  28일 전  
 롱스톤ㅋㅎㅋㅎ

 답글 0
  우리사이블루  31일 전  
 롱스톤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우리사이블루  31일 전  
 롱스톤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사이블루님께 댓글 로또 5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은빛날개달린천사  53일 전  
 엌ㅋㅋ찐남맼ㅋㅋ

 은빛날개달린천사님께 댓글 로또 4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네버다인  88일 전  
 이럴 때 보면 찐 남매는 맞는 거 같네요ㅋㅋㅋㅋ

 네버다인님께 댓글 로또 1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100일 전  
 롱스콘ㅋㅋㅋㅋㅋ

 답글 0
  DKSTJDUD  116일 전  
 롱스톤.....

 답글 0
  애옭이  121일 전  
 웃으면서 우는건 또 처음이네여ㅋㅋㅋㅋㅈㅋㅋ

 애옭이님께 댓글 로또 9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요깅  137일 전  
 아니 ㅠㅠㅠㅠ ㅋㅋㅋㅋㅋㅋ 혼자 끅끅대면서 웃고있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 큰웃음 감사해여 아아직도 웃겨ㅠㅠ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3654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