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184. 내 마음이야. - W.타생지연
톡 184. 내 마음이야. - W.타생지연






톡 184


























윤지랑의 수다를 통해 나와 윤지는 급격하게 친해졌다.

"근데 윤지네 오빠는 몇살이야?"

"글쎄. 아. 고등학교 입학한 걸로 앎."

"우리 오빠들도 고등학교 입학했는데 남고야?"

내 물음에 윤지는 잠깐 고민을 하더니 얼굴빛이 어두워진다.

"잠깐만 우리 오빠.졸업식 안 했는데. 입학식이라니 날 테스트한 건가."

"응?"

"우리 오빠랑 나랑 한 살 차이 나거든. 남중 3학년인데 고등학교 입학한 거 아냐길래 안다고 했어. 낚였다."

"우리오빠오 남중 3학년인데, 혹시 이름이 뭐야?"

"있어. 남증 3학년에 이지훈이리고."

"이지훈? 우리 오빠 친구 이름도 이지훈인데."

내가 카톡방에 있는 지훈오빠의 사진을 보여주자 윤지의 눈동자가 커다래진다.


"어? 이지훈 맞는데. 우리 오빠."


의도하지 않게 오빠친구의 여동생괴 친구를 먹었다.








하. 인생. 지훈은 동생과 카톡을 하다 말고 한숨을 푹 내쉰다.


"얜 자기 오빠가 어느 학교 다니는 지도 모른다."

"너도 방금 여동생 중2인 거 인식했잖아."

"정국이 너는 복 받은.줄 알아라."

지훈의 부러운 눈길에 정국은 경계하는 눈초리로 지훈을 마주본다.

"이지훈, 의심스러워. 우리 돼지 탐내지 마라?"

"내 마음이지."

전보다 부정확한 지훈의. 대답에 정극은 지훈에게 달려들어 멱살을 붙잡고 흔들었고 지훈은 그 와중에도 정국에게 가운데 손가락을 올렸다.



T.


타생지연


우리 돈돈이 노리는 사람이 너무 많죠?
앞으로 돈돈이의 새학기가 어떻게 펼쳐질 지 기대해.주세요!


플랜b들은 좋은 친구들을 사귀었는지 궁금하네요!
행여 오늘 말을 못 붙였다해도 내일은 용기내서 말해보는.
 거에요!


(머리 위로 하트)


3월 19일까지 소장본 입금 받는 중 자세한.사항은.이메일 문의.바랍니다.





추천하기 3199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준진기석민형국s♥  27일 전  
 저게 현실이지

 답글 0
  방탄은사랑입니다...  51일 전  
 저게 현실이라고..? 안돼 믿을 수 없어 외동인 내가 생각하던 남매가 아니야아아ㅏㅇㄱ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99일 전  
 저게현실이지

 답글 0
  아리미미미  104일 전  
 고럼고럼 저게 현실이지

 답글 0
  테루카  139일 전  
 어머어머

 답글 0
  민초사랑해♥  147일 전  
 오우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김소소하게  151일 전  
 나이도 몰랔ㅋㅋㅋㅋㅋ

 답글 0
  yjtjjtmsnsb  177일 전  
 그 와중엨ㅋㅋㅋㅋ

 답글 0
  JY0613  185일 전  
 넘 좋닼ㅋㅋㅋㅋㅋㅋ

 답글 0
  조77r  207일 전  
 너무해ㅜㅜㅜㅜㅜㅜ쿹투ㅜㅌ쿠ㅜ쿠ㅜㅜㅜ

 답글 0

2769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