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163. 봉투 봉투 열렸네. (하-2) - W.타생지연
톡 163. 봉투 봉투 열렸네. (하-2) - W.타생지연





톡 163.





































나는 비장한 마음으로 마지막 상대, 정국오빠의 방으로 들어갔다. 혹시나 지민오빠처럼 먼저 세배를 할까 우려해서 방문을 열자마자 넙죽 정국오빠 앞에 엎드렸으나 정국오빠는 순순히 세뱃돈을 내어줄 생각이 없어보였다.



"세배 받았잖아!"

"그래서?"

"세뱃돈은?"

"난 세배로 세뱃돈 안 줄 건데."


잘 들어라. 가위 바위 보 이기는 횟수당 넌 만원을 얻고 네가 지면 이마에 꿀빰 맞기다. 그럼 시작 가위바위 보. 첫 시작부터 치고 들어오는 정국오빠의 공격에 정신 없이 마빡을 내어준 나의 이마는 어느새 붉어져 있었다.


"오빠아- 너무해에."


우어엉- 결국 울음이 터져 버린 나의 울음소리를 듣고 오빠들이 우루루 정국오빠의 방으로 들어왔다.


"아니, 그러니까 나는.. 재미있으라고 그런 거지. 그냥 주면 재미없으니까."


정국오빠가 최대한 사람좋은 미소를 지으며 변명을 해보았지만 윤기오빠는 그보다 더 온화한 미소를 지으며 정국오빠의 멱살을 잡았다.


"그래도 이왕 들어왔는데 뭔가는 하고 나가야지."


그냥 나가면 재미없으니까.


정국이는 윤기에게 추후에 내어준 신사임당의 동그라미 개수대로 매타작을 당했다고 한다.


T.

타생지연.


껄껄껄. 우리 정국이. 역시 범상치 않죠.

이렇게 봉투 시리즈가 막을 내렸습니다.
더불어 설연휴도 끝이 났지요.

모두들 새로운 시작을 위해 준비운동을 하고 계신가요.
그 준비운동에 아니쥬 톡이 힘이 되길 바랍니다.

저도 오늘 우울함을 이겨내고 준비운동을 하고 왔어요.

모두 행복합시다.

(머리 위로 하트)


*아미1,아미2, 아니쥬 톡 시즌1 소장본 주문 받는 중, 2월 12월까지 자세한 사항 공지 참조*





추천하기 3456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나눈야!팟찌밍!  5일 전  
 아이구..그냥 돈돈이가 세배 했을 때 용돈 주지

 답글 0
  이연슬  7일 전  
 ㅋㅋㅅㅋㅋㅋㅋㅋㅈㅋㅋㅋㅋ

 답글 0
  딱기우유  12일 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준진기석민형국s♥  33일 전  
 결국 여주를 울리고만 정국쒜

 답글 0
  우리사이블루  38일 전  
 앜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우리사이블루  38일 전  
 앜ㅋㅋㅋㅋㅋㅋㅋ

 우리사이블루님께 댓글 로또 1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민초사랑해♥  45일 전  
 미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106일 전  
 정국앜ㅋㅋㅋㅋㅋ

 쌈좀주세요언니님께 댓글 로또 11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DKSTJDUD  121일 전  
 정구오빠 괜찮아....?

 답글 0
  깡우새  128일 전  
 정국앜ㅋㅋ ㅋ ㅋ ㅋ ㅋㅋ ㅋ 심했잖아.

 답글 0

3495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