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
방탄빙의글 00. 또라이 의사선생님 - W.달보드레
00. 또라이 의사선생님 - W.달보드레

 
W.달보드레









"야 호출"


"또?"









태평하게 사건 처리하고 나서 침대에 누워 거의 다 잠들었을때 김태형이 호출이라며 날 끌고 소방차에 올라탔다 왜 맨날 호출만 받고 사는지....그래 빨리빨리 움직여서 살이나 빼야지 하는 생각으로 어김없이 사건현장에 도착했는데 이번 사건은 좀 큰사건인 것 같았다 높은 빌딩에 불이 났고 15층에서 번진 불이 30층까지 올라간 상태였다








"내가 들어갈게"





"됐어 무슨 여자가 불에 몸을 그렇게 쉽게 던지냐"



"여자라고 무시하냐 비켜"



"야 같이가"









이런 일들이 종종 있다 우리 팀 소방관 중에 유일하게 여자는 나 혼자였고 여자라는 이유로 사건현장에 불러들이기만 하고 일을 잘 시키지 않았다 하지만 자존심이 센 나는 바로 불속으로 발걸음을 돌렸다









"어우...켁"





"괜찮냐?"



"어어 들어가자"









입구부터 매케한 연기가 내 코를 찔렀다 다행이도 불은 다 끊것 같아 난 태형이와 반대쪽에 가서 사람들을 찾기 시작했다 불때문에 타버린 재들이 사람들은 가려 난 이리저리 재들을 휘저으며 사람들을 찾았다









"7살로 추정되는 여아 발견"









재 더미속을 파해치니 6살로 추정되는 여아를 발견했고 난 허리옆에 차고 있던 무전을 꺼내 다른 소방관들에게 알렸다









"언니.....나 무서워요...."



"좀만 기다리자 곧 아저씨들 와서 하은이 데리고 나갈거야"









유치원복을 입고 있었고 이름표에는 이하은이라고 적혀있었다 울먹거리는 하은이를 안아주고 진정시키니 그제서야 후배들이 왔다









"야 빨리빨리 안움직여?"



"죄송합니다"









하은이를 후배들이 데리고 가려하자 소방관복을 꼭 잡고는 고개를 절레절레 흔드는 하은이에 어쩔수 없이 내가 데리고 나갔다 하은이를 안고 나가 구급차에 태워도 내 옷을 잡고 놓지 않는 하은이에 결국 나도 구급차를 타고 갔다









"아니 애가 다쳤다니깐요?"



"지금 환자들이 밀려ㅅ..."



"아 진짜 말 더럽게 안통하네"









환자에게 1분 1초가 중요한 시간에 지금 이렇게 큰 대학병원에서 환자가 밀렸다는게 말이 안됐다 간호사와 얘기를 해도 말이 안통해 난 머리를 쓸어넘기며 주위를 둘러보다가 지나가는 의사를 붙잡았다









"애 좀 봐주세요"





"ㄴ...네?"



"아 진짜 이 병원에 있는 사람들 다 왜이렇게 답답해 애 좀 치료해달라고요!!"









말은 알아들은건지 못알아들은건지 계속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날 쳐다보는 이 의사한테 애를 넘길라고 했다









"아 자리 비었어요 이쪽으로 오세요"








난 하은이를 병원 침대에 눕혔다 금방 하은이 엄마가 와서 보호자 동의를 하고 하은이는 수술실에 들어갔다 난 한숨 돌리고 병원 의자에 앉았다 근데 자꾸 옆에서 아까 그 어리버리한 의사가 내쪽으로 슬금슬금 다가오더니 애 옆에 앉았다 그리고 뭔가 할말이 있어보였는데 날 힐끔힐끔 쳐다보기만 하고 말을 못했다 성격 급한 난 결국 먼저 말을 걸었다









"무슨 할말 있어요?"





"어....네"



"하....뭔데요"









느릿느릿하게 행동하고 말하는게 아주 특기인것 같아 나와 정반대인 스타일에 조금 대꾸해주자 그 의사는 뭔가 크게 결심한듯 목을 가다듬고 눈을 감고 있다가 뜨고선 말했다



















"첫눈에 반했어요!!"



























.....












김여주(26)

리더쉽과 책임감 넘치는 소방관
털털하고 물불 가리지 않고 달려드는 성격
후배들에게 무서운 선배라 소문남
김태형과는 고등학교 동창이고 지금은 동료사이








박지민 (27)

환자들에게 천사인 2년차 레지던트 의사
평소에는 장난기 많지만 수술실만 들어가면 진지함
여자를 많이 만나보지 못함(모태솔로)
여주한테만 유독 적극적임







김태형 (26)

여주와 고등학교 동창이고 같은 구조대에서 일하는 동료
여주의 친한 남사친이자 술친구
성격이 좋고 매너가 좋음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안녕하세요 새작으로 돌아온 달보드레입니다!! 여태까지 여러 작품으로 별찌들에게 사랑 많이 받았었는데 이번 작품 통해서도 많은 관심과 사랑 받았으면 좋겠습니다...♡(소심한 기대)






































추천하기 2375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달보드레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도해영  1일 전  
 정주행이용오

 답글 0
  qkdvhdkvh  21일 전  
 정주행이요!!

 답글 0
  하와이꼬질이❤  22일 전  
 하와이꼬질이❤님께서 작가님에게 1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방탄을좋아하는나용  22일 전  
 정주행이요!

 답글 0
  ㅏ아이아아  23일 전  
 정주해이용!!!^~^♡!!☆

 답글 0
  버블링  23일 전  
 정주행이용

 버블링님께 댓글 로또 29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뎨  23일 전  
 정주행이용

 뎨님께 댓글 로또 15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떵뉸  23일 전  
 정주행이요!

 답글 0
  청포도룽  23일 전  
 정주행이요!

 청포도룽님께 댓글 로또 25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태태한호비  23일 전  
 정주행

 태태한호비님께 댓글 로또 2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2858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