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안녕하세요 꼬옥 - W.피학
안녕하세요 꼬옥 - W.피학
오랜만이에용 잘 지내셨나요
저는 현생에서도 나름 자리 잡고 꾸준히 아침에 일어납니당
잘 살아가구 있어요
저만의 독자까지는 아니더라두
제 글을 보셨던 분들이 어떻게 살고 계실지
궁금해 안부를 여쭤보고 싶어요



열심히 살고 계시져
저는 요즘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것만큼 좋은 습관은 없다구 생각해요


이제 그냥 여름이라고 하고 싶지만
새로운 계절이 찾아왔습니다
이건 여름 이상으로 다른 계절이 아닐까 싶어요
좀 더 지나면 바닥에 누워있다가 녹을지도 몰라요
다덜 몸조심하시어요


여름 궁상은 글로 떨겠습니당
처음이자 마지막의 제대로 된 사담인데
마음이 이리 가벼울 수가 없어요
제 기준 최대한 짧게 마쳐보겠습니다


방빙은 제가 18년부터 함께했던 둘도 없는 존재예요
작가도전을 하기 전부터 저에게는 너무 소중했고
몇 년은 방빙에 의지하면서 살았던 것 같아요
방빙판의 모든 작가님들 정말 소중하고 좋아해요
아직 완전 끝은 아니지만 다들 수고하셨어요
곧 모두 떠날 테고 계정만 남은 상태에서 사이트가 닫히겠지만ㅜㅜ
마지막까지 글로 힘 좀 내보자구요
저와 많은 것을 함께한 방빙에게 많이 고맙구
서럽네요

느리게 움직여도 더 오래 함께할 줄 알았는데
저의 절절함의 반응하신 관리자분들
언제든 마음 바꾸셔도 좋습니다


방빙에서의 인연은 더 끌고 가지 않을 거예요
다른 연락망이나 사이트도 남기지 않을 예정이구


저는 마지막까지 쿨하고 멋있게 퇴장하겠습니다
가끔 보고 싶을 거예요
행복하세요 ❕❕

오노추는 스트레이키즈 - Star Lost




..........................................................................................................................................................................
..........................................................................................................................................................................
..........................................................................................................................................................................
..........................................................................................................................................................................
..........................................................................................................................................................................
.........................................

추천하기 0   즐겨찾기 등록



피학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