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푸르른 숲속 같던 책 위의 그것 - W.치즈볼_
푸르른 숲속 같던 책 위의 그것 - W.치즈볼_


ⓒ 치즈볼







글씨 위에 피어나던 작은 소망이
알 수 없는 후회에 덮어져 잠식되어버리고
스스로 빛을 내던 눈부신 희망은
어둠에 휩싸여 빛을 탐내던 절망에게
스스로 다가가 잡아먹혀서



사랑은 봄을 알리듯 방긋방긋 예쁘게 피어나
겨울을 알리듯 툭툭 바닥으로 떨어지는 나뭇잎처럼
힘없이 져버리고





어제의 감정은 무엇이었을까
방금의 기억조차 잊어버려








작가사담일주일의 마지막 끝자락이라서 그런지 이런 짧은 조각글 가튼거 쓰고 싶었어여 ㅎ,ㅎ 다들 이번 새해 잘 보내고 계신가용? 코로나가 안끝나서 우울하네요 ㅠㅅㅠ



글자수 채우깅......................................................................................................................................................................................................................................................................................................................................................................................................................................................................................................................................................................................................................................................................................................................................................................................................................................................................................................................................................................................................................................................................................................................................




추천하기 2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치즈볼_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수지♡  10일 전  
 필력이 좋으세요!

 답글 0
  강하루  11일 전  
 글 잘쓰시네요

 답글 0
  0/1  11일 전  
 글 좋아요

 0/1님께 댓글 로또 6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뽀그  11일 전  
 글 너무 좋아요 8ㅂ8

 뽀그님께 댓글 로또 3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