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be tired of ~ - W.유중혁
be tired of ~ - W.유중혁



도망칠래요
현실이 따라올 수 없는 곳으로
형에게서 멀리 달아나 종말의 품으로

그 사람은 동경할 만한 사람이었다. 숭덩 잘려나간 허리밑이 허전한 것을 모른체 하고 앞으로 나아가고 있다 착각할 만큼. 헤엄칠 두 다리가 없어 흐물해진 몸뚱아리는 급물살을 타고 몰락으로 접어드는데도 저항하지 않을 만큼.


저는 제가 사랑을 하고 있다고 생각했었는데요. 그 형과 만난 4년 7개월 동안 지독하게 자기연민만 하고 있었던 거에요. 동정을 기반으로 한 가장 완벽한 결핍으로 또 다른 결핍을 채우고 또는 낳으면서요. 제가 불쌍한 사람인 걸 어떡해요. 누덕누덕 기워진 헝겊인형이 생명력을 부여받아 아득바득 동아줄을 잡았는데 실은 그게 녹슨 철이었던 거죠. 단단하니 끊어질 일은 절대 없겠지만 쇳독이 올라 제 의지로 동아줄에서 뛰어내릴 줄 누가 알았겠어요. 내가 생각해도 내 운명이 참 기구해서 불쌍히 여기지 않을 수가 없다니까요. 그렇다고 얄팍하게 동정할 생각은 하지 마시구요. 느그들의 결핍을 나의 결핍에 빗대어 보며 안도하지 말란 말이에요. 다들 너무 이기적이야. 사랑한다고 속살거리던 그 형도, 그 말을 곧이 곧대로 믿어버린 나도, 그런 그 형과 내가 밟고 있는 이 땅도. 나는 그러한 세상살이에 질려버렸어요. 들이차는 가식이 폐부를 조여드는 게 느껴질 때 쯤 아예 코와 입을 틀어막고 추락하기로 맘 먹은 거에요. 높이 올라선 적은 있냐 묻는다면 대답할 수 없겠지만, 하여튼요.

그 형의 연락처도 뭣도 삭제해버린 지금 편의점 야외 의자에 걸터앉아 반팔 반바지 삼선 슬리퍼 질질 끌고 빠삐코나 주물거리며 성큼 다가온 겨울을 실감하는 중이에요. 요즘 체온이 너무 높아 수시로 열을 내보내지 않으면 펑 터져버릴 수도 있거든요. 그 형에게 향해야 할 원망을 삼켜버린 탓인가 봐요. 사랑이라 착각했던 뾰족하고 부피 큰 결핍이 사라지니 속이 허해서 마구잡이로 먹었는데요, 아뿔싸! 미움도 먹어버린 거죠. 아 놔, 이런 천성이 호구! 연민보다는 원망이 조금 더 원색적이니 솔직한 사람이 된 거라 생각하려고요.


나는 요즘 잠이 늘었다. 꿈 속을 피난처 쯤으로 여기고 있나보다. 꿈 속에는 늘 그 형이 등장하는데 내용은 불확실하다. 기억나는 것은 벙긋거리는 입과 예쁘게 접힌 눈꼬리와 그게 너무 행복해서 죽어버릴 것 같다는 표정으로 형의 옷자락을 잡고있는 나. 그래서 내일부터는 잠을 줄여볼 요량이었다. 아마 나는 피난처가 아닌 도피처가 필요한 모양이니까.

현실이 따라올 수 없는 곳으로
들이쳐온 해일에 폭풍의 눈 속으로
모든 것이 일그러져 보인다면 달아날 수 있으려나

형에게서 멀리 떨어져서요
늘 그랬듯 살아갈 거에요
현실이 가장 현실 같지 않아
늘 그랬듯 아르바이트를 하면서요

지치는 연습이 필요해요
사랑에서 에너지를 얻지 않을테야
(그렇게 계속 치열하게 살다가 고꾸라졌을 때 형을 찾는다면 누구도 내가 이기적이라 말하지 않을 걸요 형 조차도요)



사담늘 고맙습니다
사랑해요




추천하기 13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유중혁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현송월  11일 전  
 중혁님 혹쉬 천재..? (입 떡 벌어지는 듕..//)

 현송월님께 댓글 로또 1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음표  15일 전  
 @음표님께서 작가님에게 11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음표  15일 전  
 아 중혁님진짜 사랑해요 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션령  15일 전  
 와...혁님 잘 봤습니다....ㅜㅠㅠㅠ

 션령님께 댓글 로또 11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버뜨코코낫  15일 전  
 중혁 님은 정말 천재가 틀림 없어요

 버뜨코코낫님께 댓글 로또 1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체류나  15일 전  
 체류나님께서 작가님에게 80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1
  체류나  15일 전  
 헉 글 너무 조아요ㅠㅠㅠㅠ

 체류나님께 댓글 로또 4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숙배  15일 전  
 숙배님께서 작가님에게 120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1
  ljheu23!  15일 전  
 이 글이 맘에 와닿는것같아서 좋아요

 ljheu23!님께 댓글 로또 3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강하루  16일 전  
 글 잘쓰시네요

 답글 0

23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