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쌍여구방. 04. - W.밤귤
쌍여구방. 04. - W.밤귤

 
오늘 첫댓은 밑에서!
 
 
 



 
 
 

쌍둥이인 여자친구를 구별하는 방법 D


D. 희주한테 발려요.

 
 
 
 
 
 
 
 
 
 
 
 

 


 
 
 
 
 
 
 
 
 
 
 
 
 
 
 
 
 
 
 
 
 
 
 
 
 
 
 
 
 
 
 
 
 
 
 
 
 
 
 
 
 
 
 
 
 
 
 
 
 
 
 
 
 
 
 
 
 
 
 
 
 
 
 
 
 
 
 
 
 
 
 

 
 
 
 
 
 
 
 
 
 
 
 
 
 
 
 
 
 
 
 
 
"얘,얘는 무섭게 욕이야....."
 
 
 
 
 
 
 
 
 
 
 
 
 
 
희주에게 연락이 왔을 때 즈음은 여주와 홈데이트를 하기 위해 여주의 집으로 걸어가던 중이였다. 도대체 보여줄게 뭐길래 시골까지 내려가라는 건가. 뾰로통하게 나온 오리입을 애써 집어넣고는 여주의 집 안으로 들어가니 주방에서 포카칩 하나를 꺼내들고 열린 문을 뚫어지게 쳐다보는 희주가 보였다.
 
 
 
 
 
 
 
 
 
 
 
 
 
 
 
"뭐야. 침 맞고 싶어서 왔냐?"
 
 

 
"김희주, 입. 살살 말해. 그러다가 남자친구 생기겠냐?"
"보기만 해도 오글거리는데 연애는 무슨. 절대 안해"
"말만 그렇지 하면 얼마나 좋은데"
"됐고, 여주나 불러줄게요"
 
 
 
 
언니라고 부르라니깐. 후, 한숨을 쉬고는 희주에 의해 열려진 여주의 문 앞에 서자 내가 온 인기척이 들렸는지 책상 앞에 앉아있던 여주는 벌떡 일어나 내게 꼭 안겼다.
 
 
 
 
"오빠-!! 엄청엄청 보고싶었어, 헤-"
"진짜? 나도 우리 주 엄청 보고싶었어"
"음... 우리.. 들어갈까?"
"그게 낫겠지?"
 
 
 
 
서로 꼭 안고 부둥부둥 거리고 있자 뒤에서 느껴지는 째려보는 느낌에 둘은 바로 고개를 휙 뒤로 돌려 보니까 희주가 지금이라도 죽여버릴 것만 같은 표정으로 주먹을 꽉 쥐고는 여주와 지민을 노려보고 있었다. 만나서 노는 것보다 중요한 게 생길 줄은 꿈에도 몰랐다. 허허, 애꿎은 책상만 탁탁 치며 희주의 기분을 풀어주려다가는 희주에게 다가가다가 희주가 쥐고 있는 저 주먹으로 맞을것만 같아서 들어가자는 여주의 말에 서둘러 방 안으로 들어갔다.
 
 
 
 
"연락도 없이 왠일이야 오빠?"
 
 

"연락 했는데 안받아서 무슨 일있나 싶기도 하고 여주랑 홈데이트라도 하고 싶어서 왔지"
"헤.. 까먹었다! 배터리가 없어서 충전한다고 전원 꺼뒀거든.."
 
 
 
 
그래서 정국이한테도 연락이 안된거구나. 싫은건 싫은거고 전달은 해야될 것 같아서 여주에게 정국이가 전달해달라는 말을 전해주니까 무슨 뜻인지 안다고 손뼉을 쳤다.
 
 
 
 
 
 
 
"정국이가 키우는 알에서 병아리 태어났다고 했었거든!"
"아...."
"그래서 병아리 태어나면 꼭 나 불러달라고 했었어"
"그럼 나랑 같이 가"
 
 
 
 
 
 
 
벌레도 싫어하는 데다가 산 자체를 싫어하는 여주가 병아리 하나 본다고 산길 오르고 시골로 간다는 것 자체가 놀라웠다. 병아리가 얼마나 보고 싶으면. 그것까지는 괜찮다. 질투심이 점점 올라오고 있으니까 그렇지.
 
 
 
 
 
"오빠는 정국이 싫어하잖아"
"병아리 좋아해. 싫어하는 건 아니고... 질투..."
"푸흡...."
 
 
 
 
우기기에는 너무 뻔뻔해 보여 싫어하는 게 아니라 질투라고 말해주니 여주가 입을 꿈틀꿈틀 움직이더니 결국에는 푸흡, 하고 웃어버렸다. 그리고는 지민의 표정을 슬쩍 슬쩍 보더니 얼굴을 감싸쥐고는 끅끅거리고 웃다가는 진지한 표정으로 다시 돌아온 여주.
 
 
 
 
 
 
"미안. 아까 오빠가 너무 귀여워서..."
"남자는 귀여우면 안돼"
"그럼 뭐여야돼?"
"...."
 
 
 
 
 
 
 
 
 
 
"멋있어 보여야 돼"
"오빠는 안그런데....."
"응?"
"오빠는 너무 귀여워서 멋있어 보이지가 않아.."
 
 
 
 
 
 
한동안 여주를 주시하고는 있지만 아무말도 하지 않고 있는 지민에 여주는 이리 생각했다. 아, 내가 뭔가 잘못말했구나.
 
 
 
 
 
 
"오빠, 혹시 삐진거야?"
 
 
 
 
 
 
 
 
한동안 여주가 지민을 풀어주려고 온갖 떼를 다 쓰며 지민을 풀어주었다고 한다.
 
 
 
 
 
 
 
 
 
 
 
 
 
 
 
 
 
 
 
 
 
 
 
 
 
 
 
 
 
 
 
 
 
 
 
 
 
 
 
 
 
 
 
 
 
 
 
 
 
 
 
 
 
 
 
 
 
 
 
 
 
 
 
 
 
 
 
 
 
 
 
 
 
 
 
 
 
 
 
 
 
 
 
 
 
 
 
 
 
 
 
 
 
 
 
 
 
 
 
 
 
 
 
 
 
 
 
 
 
 
 
 
 
 
 
 
 
 
 
 
 
 
 
 
 
 
 
 
 
 
 
 
 
 
 
 
 
 
 
 
 
 

 
 
 
 
포인트 & 베댓 !!!
 
 
 

저... 저도 끼워주세요ㅜㅜㅜ


놀라시겠지만 여주는 22살입니다 ㅋㅋㅋㅋ


윤재님 말투가 더더 귀여우세요ㅜㅠ 저도 사랑해요!


첫댓에 첫 포인트에 150포인트라니요ㅠㅠㅠ 화연님을 안 사랑할 수가 없습니다 ㅠㅁㅠ

100포 저한테는 너무 많은 포인트에요ㅠㅠㅠ 낌뷔님 진짜 감사해요! 열심히 낌뷔님이 모으신 100포인트 받고
쌍여구방 후닥닥닥 올리겠습니당 ♥


헤에 3포인트 감사드려요!


커플보다 빛나는 솔로 솔로 쏘솔로.....ㅎㅅㅎ
45포인트 진짜 감사합니당 ♡


전 글의 10000포의 주인공님 ㅜㅠㅠ 온도님 항상 감사드립니다ㅠㅠ
재밌다니요ㅠㅠ  글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쌍여구방은 1인 1연재 하려고 노력하고 있지만 시간이 잘 비어지지가 않아서 느려질 수도 있을것 같아요ㅠㅠ 그래도 여러분들이 시간 내어주셔서 손팅 해주시는 댓글과 포인트 보고 시간 틈틈히 내서라도 글 올릴게요! 감사해요 여러분-!
 
 
 
 
 
 
​즐 추 댓 포 부탁드려요!!
 
 
 
 









 
 
 
 
 
 
 
 
 
 
 
 
 
 
 
 
 
 
 
 
 
 
 
 
 

 


추천하기 88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밤귤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스며들면태태  85일 전  
 ㅋㅋㅋㅋㅋㅋ지민이 삐돌이네 삐돌이

 답글 0
  뷔밀파티  96일 전  
 ㅋㅋ큐ㅠ

 답글 0
 밤하늘의달  102일 전  
 ㅃ졌네 삐졌엌ㅋㅋㅋㅋㅋㅋ

 밤하늘의달님께 댓글 로또 3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얼음꽃  125일 전  
 지민옵은 귀엽고 멋있고 그냥 혼자 다 해요ㅠㅠㅠ

 답글 0
  daisy2006  192일 전  
 하ㅠㅠㅠ둘 다 너무 귀엽다ㅠㅠ

 daisy2006님께 댓글 로또 7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eeesj☆  201일 전  
 지민이는 귀엽고 멋ㅅ있고 다해ㅠㅠㅠㅠ

 답글 0
  초아13  201일 전  
 흐엉.. 희주언니 짱이에요.. 나같으면 서러워서 울었는데 동갑인데 왜 언니라 부르냐고 너같으면 일찍태어난 친구한테 형이라고 부르냐고.. 희주 언니 존경해요.

 초아13님께 댓글 로또 2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메가크림⁷  203일 전  
 희주 성격 너무 좋은데?!

 답글 0
  방탄복요정들  203일 전  
 여주야 너한테 디금 병아리ㄱ..

 답글 0
  루우타  203일 전  
 와웅

 답글 0

58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