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611. 컴백! 미운 우리 팔남매 (2) - W.타생지연
톡 611. 컴백! 미운 우리 팔남매 (2) - W.타생지연


* 앞치마 전쟁 *


석진오빠는 귀여운 돼지가 그려진 앞치마를 나와 지훈오빠에게 건넸다.


"위생이 중요하니까 앞치마는 꼭하고! 머리 수건도!"


나는 어려움 없이 앞치마와 머리 수건을 했지만 지훈오빠는 앞치마를 물끄러미 들여다 보기만 했다.


"이거 대체 어떻게 하는 거야?"


"제가 해드릴게요."


나는 지훈오빠에게 손수 앞치마를 매어줬다. 그 모습을 불만스럽게 지켜보던 정국오빠가 내가 묶어준 앞치마 끈을 다시 풀어버렸다.


 "내가 다시 해주지."


정국오빠가 앞치마 끈을 세게 잡아당겼다. 덕분에 복부가 조인 지훈오빠가 신음을 내뱉었다.


 "야. 내 장기 튀어나오는 꼴이 보고 싶냐?"


 "그 꼴 당하기 싫으면 우리 돼지한테 찝적거리지 말라고."


 "아, 진짜 여보. 나는 여보가 더 좋다니까. 자꾸 이런 걸로 질투할 거야?"


 "이 미친 놈이 뭐라는 거야?"


 오늘도 사이가 좋은 지훈오빠와 정국오빠 커플이었다. (제대로 오해 중)


* 여기 보세요! *



"아가의 앞치마 짤이라니!"


윤기오빠는 앞치마와 머리수건을 맨 내 모습을 카메라에 담기에 바빴다.


"저기 윤기군. 일단 촬영을 해야하는데.."


"아가의 측면도 사수해야돼!"


"저기.. 윤기군?"


제작진들과 촬영 스태프들을 당황시키는 홈마설탕의 열정이었다.



T.


타 생 지 연



 

2019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야호)


올 한 해도 제 글을 사랑해주시고 공감해주신 플랜B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


2019년 우리 플랜B들에게는 꽃길만 가득하길!


사랑합니다!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581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타생지연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박혬  8일 전  
 지훈잌ㅋㅋㅋ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67일 전  
 지휸오빸ㅋㅋㅋ

 답글 0
  지옥천사  101일 전  
 지훈오빸ㅋㅋㅋ그러다 죽엌ㅋㅋㅋㅋ

 답글 0
  DKSTJDUD  109일 전  
 윤기오빠짱

 답글 0
  AABA  122일 전  
 머리 수건 너무 오랜만이닼ㅋㅋㅋ
 초등학교때 한거 같은뎈ㅋㅋ

 답글 0
  에붸붸벱  127일 전  
 1년9개월 전꺼구나...

 답글 0
  나눈야!팟찌밍!  196일 전  
 윤기의 돈돈이를 향한 사랑은 아무도 못 말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완홍  200일 전  
 ㅋㅋㅋㅋ윤기짱

 답글 0
  닭발정꾸  228일 전  
 아가 사진 찍기 대회가 있으면
 100프로 장담하지
 뉸기가 1등이얏!!!!

 답글 0
  꾸꾸다현  233일 전  
 2020년의 새해도 한참전..지났습니다...
 글구 지훈오빠랑 정국오빠랑 백년해 가즈아!

 꾸꾸다현님께 댓글 로또 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443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