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585. 질투해줘! - W.타생지연
톡 585. 질투해줘! - W.타생지연









톡 585















































나는 혹시나 하는 마음에 태형오빠가 등교하는 시간에 함께 등교길에 올랐다.


내가 있으면 태형오빠가 그 여학생을 잊어버리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서였다.


"우리 공주 일찍 일어났네?"


"응. 오빠랑 같이 가려고!"


"아, 오빠랑 가려고 일어났다고? 우리 공주가 웬일로 그런 기특한 생각을 했을까?"


태형오빠가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으며 나를 마주 봤다.


"그냥! 태형오빠는 내 오빠인데 학교 같이 가는 게 이상할 건 없잖아!"


"뭐, 그건 그렇지."


내가 생각해도 적절한 이유였어!


다행히도 내 훌룡한 언변 덕분에 태형오빠는 나에 대한 의심을 접은 것 같이 보였다.


"아참, 공주야. 그럼 나랑 같이 편의점 좀 들리자."


"편의점은 왜?"


태형오빠는 나에게 이유를 설명해주지 않고 편의점 안으로 걸어 들어갔다.


간단한 캔디류가 모인 코너 앞에서 멈춰선 태형오빠가 나를 돌아봤다.


"공주는 여기서 어떤 걸 제일 좋아해?"


"나는 막대사탕!"


"어떤 맛?"


"딸기우유맛!"


태형오빠는 내가 말한 막대사탕을 결제했다. 당연히 나에게 줄줄 알았는데 태형오빠는 사탕을 주머니에 넣었다.


"오빠, 그거 나 주는 거 아니었어?"


"아닌데."


"그럼 왜 나한테 물어 봤어?"


"여자애들이 뭐 좋아하는지 나는 잘 모르니까."


"그거 누구 주려고?"


태형오빠가 다른 여자를 신경쓰는 모습은 처음이라 괜히 신경이 쓰였다.


"그 커뮤니티에 글 올린 애. 전해주면서 미안하다고 하려고."


빈손으로 가기는 그렇잖아.


"아. 그렇구나."


갑자기 태형오빠를 붙잡을 수도 없는 노릇이니 나는 쿨한 척 답했다.


"공주야. 왜 갑자기 말이 없어? 표정도 안 좋고. 어디 안 좋아?"


"아니, 괜찮아."


"진짜?"


꾹꾹 눌러 참고 있는데 태형오빠가 다시 물어오니 화가 났다.


"아니! 안 괜찮아!"


"왜 안 괜찮은데?"


"오빠가 커뮤니티 그 여자애 만나는 거 싫어서."


오빠들이 나 남자친구 사귀는 거 단속하는 거 솔직히 이해 안 됐는데 이제 이해 되려고 해.


내 오빠 뺏기는 기분이 들어서 싫어.


내가 솔직한 감정을 털어 놓으니 태형오빠가 편의점에서 산 막대사탕을 까서 내 입어 넣어줬다.


"이거 그 여자애 줄 거라며."


나는 막대사탕을 입에 문 채로 태형오빠를 향해 웅얼거렸다.


"얼굴도 기억 안 나는데 어떻게 주냐?"


"기억 난다며!"


"내가 선명하게 기억하는 여자 얼굴은 우리 공주 뿐인걸?"


그러니까 화는 그만 내고 질투는 앞으로도 많이 해줘!


태형오빠는 장난스럽게 웃으며 내 볼을 손끝으로 쿡 찔렀다.


아무래도 나는 태형오빠의 덫에 걸린 한 마리의 꾸잇꾸잇이었나 보다.



T.


 타 생 지 연


질투마저도 귀여운 돈돈이.

질투를 즐기는 태태.


깜찍한 남매 ㅠㅠ


태형-짐니 에피소드들은 이번에 나오는 아니쥬 톡 비하인드 태민전에 실리게 됩니다.

저는 이제 다음편 연재하러 슝슝!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680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타생지연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박혬  8일 전  
 ㅋㅋㅋ

 답글 0
  쪼몬이  43일 전  
 ㅋㅋㅋㅋㅋ꾸잇~

 쪼몬이님께 댓글 로또 16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쌈좀주세요언니  69일 전  
 꾸잇꾸잇.....

 답글 0
  류서인  70일 전  
 꾸잇꾸잇 . ^^

 답글 0
  에붸붸벱  127일 전  
 꾸잇꾸잇이라고하는거 나만 오랜만이라고 느껴지나...?

 답글 0
  다현찡  154일 전  
 꾸잇♥

 답글 0
  나눈야!팟찌밍!  202일 전  
 꾸잇꾸잇 너무 귀엽다 꾸잇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이루온  223일 전  
 꾸잇꾸잇...

 이루온님께 댓글 로또 12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꾸꾸다현  234일 전  
 꾸꾸다현님께서 작가님에게 7점의 포인트를 선물하였습니다.

 답글 0
  닭발정꾸  240일 전  
 질투하는 돈도니도 귀엽고 태형이도 귀엽고
 저기에 있던 공기먼지사탕도 다 귀엽다

 답글 0

575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