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476. 시간을 달려서. (2) - W.타생지연
톡 476. 시간을 달려서. (2) - W.타생지연





톡 .376



 











분명 잠에 들었던 것 같은데 나는 반짝이는 대리석류의 돌이 깔린 최고급 호텔의 로비에 앉아있었다.


"어라?"


나는 어리둥절한 상태로 주변을 둘러 봤다. 나는 부드러운 소재의 비싸보이는 빨간색 원피스를 입고 있었다.


`나 이렇게 강렬한 색깔 안 좋아하는데?`


귀에도 치렁치렁 장신구가 달려 있다. 내가 한참을 어리둥절해하고 있을 때 로비의 대리석으로 된 기둥에 내 모습이 비춰졌다. 나는 20대 초중반의 얼굴을 하고 있었다.


"퀸."


꿈인가 싶어 볼도 꼬집어 봤지만 잠에서 깨어나거나 하지 않는다. 이거 진짜 실화인가?


"퀸!"


누군가 내 어깨를 붙잡았다. 나는 화들짝 놀라며 고개를 돌렸다. 눈앞에는 정국이오빠와 똑같이 생긴 남자가 서있었다. 분위기는 많이 다른데. 검은 수트차림에 지금보다 남자같다는 느낌이 많이 난다.


"나?"

"그럼 여기에 퀸이 너 말고 누가 있는데? 오래 기다리게 해서 짜증난 건 알겠는데 빨리 파티장으로 올라가는 게 좋을 거야. 상황종료 되기 전에."


`상황종료는 또 뭐고 파티장은 뭐지? 무엇보다 퀸이라는 애칭은 뭐냐고! 내가 왜 퀸이야?`


어떻게 일이 돌아가고 있는 건지는 모르겠지만 정국오빠의 손을 잡고 파티장이 있는 곳으로 추정되는 층으로 향했다. 엘리베이터의 문이 닫히고 정국이는 나를 애정어린 눈길로 지그시 바라봤다.


`시선이 따가운데. 왜 저렇게 보는 거지?`


나는 뜨거운 시선을 참지 못하고 정국오빠를 돌아봤다.


"왜 그러실까요?"

"퀸은 왜 그러실까. 존댓말하면 설렐 줄 알았나봐?"


퀸은 존댓말을 하는 인물이 아니었나보다. 내 예측이 틀렸음에도 정국오빠는 그것마저 좋게 보이는 지 멋진 미소를 지으며 자신의 커다란 손으로 내 머리카락을 쓸어내렸다.


"맞아. 정확히 설랬어. 퀸한테는 못 당하겠다고."



뭐, 난 충분히 이용당해도 좋다고 생각해. 퀸만 만족한다면. 기꺼이. 정국오빠의 모습이지만 정국오빠와 다르다. 정말 심장이 폭격을 당한 것처럼 떨리기 시작했다. 치명적이라는 게 이런 건가? 아니, 정국오빠의 모습으로 저렇게 할 수도 있는 거였어? 나는 내가 아는 정국오빠와 같은 얼굴을 한 이 남자의 모습이 너무나도 낯설어서 엘리베이터의 구석으로 조금씩 자리를 옮겼다.


"퀸. 오늘 좀 이상한데. 평소 같으면 오구오구 해줬을 거면서. 새로운 밀당이야?"


오구오구는 뭔데! 저는 그런 거 몰라욧! 너무나도 다행스럽게도 엘리베이터의 문이 열리고 나는 황급히 엘리베이터에서 내렸다. 정국오빠도 뒤 따라서 엘리베이터에서 내리긴 했지만 정국오빠보다 먼저 나의 어깨를 감싸고 도는 이가 있었으니.


"퀸. 오늘은 특별히 더 예쁘네."


태형오빠? 태형오빠 맞지? 그 자리에는 능글맞은 미소를 지으며 웃고 있는 태형오빠가 자리하고 있었다.


.

.



[꾸기는 기다려!]


1


"호석이형. 몇 시야?"

"2시. 쪼꼬미는 5시에나 마친다며?"

"미리 준비하는 거야."


정국은 이미 나갈 준비를 마쳤다.


2


"지민이형 지금 몇 시인데?"

"2시 5분. 쪼꼬미 다섯 시에나 온다고 하지 않았어?"

"돼지가 부르면 바로 나갈 수 있게 준비하고 있는 거야!"

"그걸 세 시간 전부터 한다고?"

"왜? 안 돼?"


정국의 살벌함에 지민은 꼬리를 내린다.


3


"윤기 형!"

"이제 10분 지났다."

"아! 왜 시간이 안 가냐고!"


정국은 급기야 소파에 누워 바둥거리기 시작했다. 윤기는 보고 있던 책을 덮었다. 그리고 곧바로 책으로 정국의 등을 내려치기 시작했다.


"기다리라고! 기다리라고! 기다리라고! 이 자식아!"

"아파! 아프다고!!!!"


아직까지 윤기가 정국이를 막을 수 있어 다행이라고 생각하는 형제들이었다.



T.


타 생 지 연



시간을 달려서에서 나오는 미래형은 제가 미래에 연재할 작품 중 하나 입니다.

아미4? 라는 이름으로 나올지 아니면 다른 이름으로 나올지는 모르겠어요.

다만 소재 빼가시는 분들은 없기를 바랍니다. (웃음)

플랜B들은 안 그러는데.. 은근슬쩍 아니쥬 톡에서 소재를 빼가시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기분나쁘미 ㅠㅠ)


점점 흥미진진해질 테니 기대해 주세요!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1050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타생지연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티리미슈가  73일 전  
 그래..윤기라도 정국이를 막을수 있어서 다행이지...ㅋㅋㅋㅋ

 답글 0
  DKSTJDUD  113일 전  
 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기몌솔  223일 전  
 ㅋㅋㄱㅋㅋㅋ

 답글 0
  나눈야!팟찌밍!  224일 전  
 앜ㅋㅋㅋ웃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hyun1126  237일 전  
 ㅋㅋㅋ정국옵ㅋㅋㅋㅋㅋ
 나중에 윤기옵이 정국옵 못막으면 어떻게 되는거죠??

 답글 0
  ♡ㅂㅌㅅㄴㄷ♡ㅇㅁ♡  248일 전  
 ㅋㅋㅋㅋㅋ마지막에 귀엽잖아ㅋㅋㅋ

 답글 0
  민윤기만바라봐  258일 전  
 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정국  261일 전  
 뭐야?

 정국님께 댓글 로또 5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뽀딤  272일 전  
 아 왤케 웃프지 ㅠㅠㅋㅋㅋㅋㅋ

 답글 0
  우유말티  274일 전  
 ㅋㅋㅋㅋㅋ

 우유말티님께 댓글 로또 10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934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