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방탄빙의글 톡 427. 보여줘. 아니. 보여주지마. - W.타생지연
톡 427. 보여줘. 아니. 보여주지마. - W.타생지연


톡 427











나는 아픈 정국오빠를 위해 마중을 나가기로 했다. 가는 길에 비타민도 사고 감기약도 샀다. 문제는 남중 안에 들어갈 수가 없었기에 정국오빠가 나올 때까지 기다려야한다는 것이었다. 혹시나 정국오빠가 일찍 갈까 해서 일찍 가서 교문 앞에서 기다리는데 바람이 차다. 몸이 절로 떨렸다.


"후하. 정국오빠는 이런 날에 맨발로 베란다에 나가서 한시간을 있었다는 거 아냐?"


정말 아무리 동생 바보라지만 몸 좀 아끼지. 학교에서 하나 둘 학생들이 나오기 시작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도 정국오빠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무슨 일이 있는 걸까. 괜시리 걱정이 됐다. 정국오빠가 걱정 되어서 추운 것도 잊었다.


"돼지야. 너 왜 여기 있어?"


정국오빠였다. 부스스한 머리를 손으로 매만지며 걸어나오는 정국오빠의 모습을 보니 눈물이 왈칵 터져 나올 것 같았다.


"오빠. 왜 이렇게 늦게 나와."

"약 먹고 깊게 잠들어서 아무도 안 깨웠고."

"난 오빠한테 무슨 일 생긴 줄 알았잖아. 연락도 안 받고."


내가 갑작스럽게 엉엉 울기 시작하자 정국오빠는 상당히 당황한 눈치다.


"너 지금까지 나 기다린 거야? 대체 언제부터 와 있었던 거야?"

"몰라."


흐어엉. 엉엉 우는 나를 달래면서도 자신의 외투를 벗어서 나를 돌돌 감싸는 정국오빠의 눈길이 걱정스러웠다.


"오빠 감기 잖아. 오빠나 입어."

"난 다 나았어. 바보야. 너 감기 걸리면 어쩌려고 기다려."


안 나오면 집에라도 가지.


"오빠가 안 나오는데 어떻게 먼저가."


오빠가 없는데 내가 어떻게 먼저 가. 눈물을 뚝뚝 흘리는 나를 정국오빠는 어쩔 수 없다는 얼굴로 감싸 안아 다독여줬다.



"늦게 나와서 미안. 오빠가 미안."


오랜만에 들어보는 정국오빠의 다정한 목소리였다.



T.


타 생 지 연


정국이는 좋은 오빠군요.

돈돈이는 좋은 동생이고요.

(흐뭇)


오늘로 소장본 입금이 마감입니다.

이번에 주문이 주문수량이랑 유사하게 들어와서

남는 책이 많이 없어요.


구입을 희망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타고 가셔서

주문해주시면 됩니다.

소장본 폼에 없는 책들은


부크크에서 타생지연을 검색하시면 구입 가능합니다.


(머리 위로 하트)




추천하기 1484   즐겨찾기 등록
글이 재미있었다면 작가님에게 포인트 선물을 해주세요.
나의 Point :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작가님에게
추천수와 선물받은 포인트 합산을 기준으로 글의 순위가 결정됩니다.




타생지연 작가님의 다른글 보기       전체보기
톡 428. 주사는 무서워! (상)
[10]
[현재글] 톡 427. 보여줘. 아니. 보여주지마.
5화
[9]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
  rkf9wnsis  28일 전  
 (흐뭇)..

 rkf9wnsis님께 댓글 로또 27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민초사랑해♥  40일 전  
 진짜 애정이 넘치는 남매야..(흐뭇)

 답글 0
  티리미슈가  81일 전  
 후엥ㅠㅠ정꾸야ㅠㅠ아푸지미아ㅠㅠ

 티리미슈가님께 댓글 로또 9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DKSTJDUD  114일 전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복세방살  117일 전  
 힝.....나도 아프면 저렇게 해줄거야?
 (뭐래)
 .............ㅜ

 답글 0
  btsloue  146일 전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이루온  160일 전  
 결혼해

 이루온님께 댓글 로또 23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윤서조  209일 전  
 화기애애 ㅎㅎ

 윤서조님께 댓글 로또 8점이 지급되었습니다.

 답글 0
  망개떡이먹고싶은태태  216일 전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나눈야!팟찌밍!  226일 전  
 너네 둘 다 아프지 말어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1594 개 댓글 전체보기


친구에게 장난치기 꿀팁